사라킴.JPG 

Sarah Kim 사모



데일리 메일에 보도된 충격적 주장에 따르면, 영국에 본부를 둔 세계 최대의 낙태 제공기업 중 하나인 International Planned Parenthood Federation (IPPF)  이 공식 행사에 참석한 직원, 기부자 및 손님들을 위해 매춘부 고용을 감독한 것으로 알려져 지난 3월에 상영된 “Unplanned (실화바탕)” 영화를 통해 Planned Parenthood(플랜패랜후드) 의 실체를 알게된 사람들에게는 더 더욱 큰 충격을 안겨주고 있습니다.    



* 수개월간의 스캔들


지난 1월, 영국의 국제개발부(DFID)는 낙태 거대 기업으로 알려졌을뿐 아니라 그동안 비도덕적이고 반윤리적인 사실들이 계속 드러났었었음에도 불구하고 또한, 그들의 성적 부정행위와 부패 혐의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인 가운데서도 무려 1억3200만 파운드의 지원금을 플랜드 패랜후드에 지급했다는 비난을 받았습니다.   
부서 내부 문서에 따르면, 이 낙태 기업의 최대 해외 관할 사무소 중 한 곳에서 성희롱, 괴롭힘, 학대 행위 및 내부 고발자에 대한 협박이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고,  한 여성 간부에게는 그녀를  협박하기 위한 목적으로 음란 동영상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올바로아는게.jpg




* 청소년 학대 및 성매매, 성 상납 혐의


현재, 이 의혹으로 해임된 아프리카 지역 책임자인Lucien Kouakou는 국제 Planned Parenthood  기관인 IPPF가 몇 년 동안 아프리카 행사장에서 손님들에게 '성 상납' 을 제공했다는 등의 충격적인 주장도 했습니다.
많은 문서와 검증된 내용중 하나는,  지난 2월 제출된 케냐 법원 문서에서도 “이전 플랜 패랜후드(PP) 리더십 하에서 이 지역이 ‘조직의 공식 업무 중 손님들을 위해 매춘부들의 서비스를 요청했다’고 적혀 있습니다.



* "중대한 위기에 처한 국제 플랜패렌후드 (International Planned Parenthood Federation -IPPF)"


이 단체에 대한 초기의 혐의들은 자선 위원회가 규제 준수 여부에 관한 케이스를 시작하도록 이끌었습니다.


영국 잡지 The Third Sector에 따르면, 스캔들의 규모는 단체 이사인 Bermejo 가 사임할 정도로 큽니다 (그는 최근 IPPF의 변혁을 주도하고 싶다면서 사임 의사를 철회함)
부패와 스캔들의 수위는 또한 미국, 아르헨티나, 브라질, 캐나다를 포함한 서반구 지역의 45개 회원 협회가 런던에 본부를 둔 연방(federation)에서의 탈퇴를 이끌었습니다. 



* 미국은 지금

“죽음 vs 생명 의 전쟁”


감사하게도, 영국의 상황과는 달리 미국은 지금 트럼프 대통령의 "생명의 존엄성" 운동 지휘아래,  이전 오바마 행정부가 플랜페렌후드에게 매년 주던 수만억 Billions of 자금(시민들세금) 을 연방차원에서 정지시키며 Planned Parenthood 에게만 갔었던 60 Millions 를 차단시킨다고 발표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그 자금들을  신앙을 토대로 하거나 진짜로 여성들과 임신한 여성, 가정, 청소년들의 건강과 미래를 돕는 여성의료클리닉들에게 나눈다고 지난 2월에 발표한바 있습니다.


지난 3월에는 국제 건강협회로 들어가던 낙태비용과 “인권, 차별금지” 라는 명목아래 동성애성관계를 옹호하기위해 이전 오바마행정부가 국제적으로 자금조달을 했었던 비용들 역시, 국민들의 세금으로 더 이상 funding 하는것을  차단시킨다고 발표하였습니다.   
대신, 그 자금들은 국제적으로 진짜로 필요한 여성과 태아들을 살리는 일을 위해 사용하게 될것이라고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말하길, “낙태는 Family Planning 이 아니다” 라고 했습니다.
UN 대사였던  Nikki Haley는  “아기가 살아야할 권리가 세상에서 가장 기초/기본적인 권리이다! “ 라고했습니다. 



하지만, “생명의 존엄성”을 지키는 운동이 쉬운것이 절대 아닙니다.


이미 알려드렸듯이 민주당에서는 이미 36번째 “태아살인 정지” 정책에 반대하고있으며  참조글: http://tvnext.org/2019/05/anti-infanticide-bill/
오바마 전 대통령에 의해 뽑혔던 연방판사들이 트럼프 행정부가 플랜패렌후드로 가는 자금 차단과 “생명의 존엄성을 지키는 운동” 에 강렬히반기를 들고 저항하고있기 때문입니다.


맺는말….


태아의 장기를 판매하는 것도 모자라, 공식 행사에 참석한 자들에게 ‘성 상납’을 한다는 것은 이미 Planned Parenthood가 실상은 “여성의 권리” 를 위하는 단체가 아닌, 여성을 성적으로 도구화해서 자신들의 배만 채우는 사악한 기업이라는 것을 만천하에 공표한 것이나 다름이 없습니다.


이번에 캘리포니아 민주당에서 나온 AB 624 이라는 법안에 의해 모든 공립학교 학생들이 학생증뒤에 Planned Parenthood 전화번호를 emergency 번호로 가지고 다니고,  SB24 (Chemical Abortion Bill)에 의해 대학교안에 위험한 시술소가 생겨난다는 사실이 소름끼치도록 무섭고 위험한 것입니다.   
더 자세한것은 Tvnext.org 에 가서 참조하세요.


<TVNEXT 공동설립자>

기획기사보기

1203 <주행한의원 권혜은 원장의 생활속 건강 이야기> (52) "예방과 재활을 생활속으로" 2019.07.10
1202 <올바로 아는게 힘이다! 가치관 전쟁> ACR 99 -Civil rights: lesbian, gay, bisexual, or transgender people: 레즈비언, 게이, 양성애자, 트렌스젠더의 인권과 권리보호 발의안 - 종교의 자유와 목회자의 설교내용, 성경내용까지 통제시키는 첫걸음! (하) 2019.07.10
1201 <박종순 목사의 신앙상담> '복 받으라', '축복 받으라' 중 어떤 말이 맞는지요 ? 2019.07.10
1200 <올바로 아는게 힘이다! 가치관 전쟁> ACR 99 -Civil rights: lesbian, gay, bisexual, or transgender people: 캘리포니아, 목회자들과 신앙인들을 통제하는 사악한 법안, 다시 발의하다. 온라인 서명 꼭 해주세요!! (상) 2019.07.03
1199 [조명환의 쓴소리 단소리] '불어라, 홍콩 민주화의 바람아!' 2019.07.03
1198 <박종순 목사의 신앙상담> 정치지망생인데 요즘 정치권 보면 환멸 느껴... 2019.07.03
1197 [조명환의 쓴소리 단소리] '지공선사'와 105세 할머니 목사님 2019.06.26
1196 하나님의 창조질서에서부터 시작되는 인류의 역사, 자녀들에게 올바른 창조과학을 가르친다 ! 2019.06.26
1195 <주행한의원 권혜은 원장의 생활속 건강 이야기> (51) "예방과 재활을 생활속으로" 2019.06.26
1194 <박종순 목사의 신앙상담> 잔소리한다 몰아세우는 가족들에게 분노 치미는데... 2019.06.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