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서교회.jpg


서울 수서교회(사진)가 탈북청소년 대안교육기관인 여명학교에 10억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수서교회는 지난 2월까지 석 달 동안 ‘한국교회 발전을 위한 아이디어 공모전’을 진행해 여명학교가 제출한 학교 건축 사업을 최종 선정했다.


공모전 기금은 수서교회 건축헌금의 십일조다.


지난 해 헌당예배를 드린 수서교회는 건축헌금 100억 원의 10분의 1인 10억 원을 한국교회를 위해 사용하기로 결정했다.


예배당 건축의 모든 과정이 전적으로 하나님의 은혜였다는 교회의 신앙고백 차원에서다.


수서교회 황명환 목사는 "이 교회를 지으면서 전적인 하나님의 은혜를 처음부터 끝까지 저희들은 계속 고백을 했거든요. 우리가 받은 이 은혜를 어떻게 감사를 드릴까 하다가 우리의 마음을 제일 표현할 수 있는 것이 십일조가 아닐까 그렇게 생각을 한 거죠." 라고 말했다.


그렇게 진행된 아이디어 공모전에는 133건의 교회와 기관 사업 등이 접수됐다.


수서교회 측은 여명학교를 제외한 132건의 아이디어는 한국교회가 필요로 하는 소망의 내용들이라면서, 또 다른 교회, 교인들과 연결될 수 있도록 정리해 발표할 계획이다.


황 목사는 "그들은 그들 나름대로 아이디어를 짜고 고민하고 기도했을 거 아니예요. 그렇게 수면위에 올라와가지고 좋은 안이 나오면 연결할 수 있는 길이 많아지지 않을까.. ‘그렇게 좋은 일이라면 내가 하겠습니다’ 그런 사람도 나올 거라고 생각해요." 라고 말했다.


이번 수서교회의 지원을 받게 된 여명학교는 2004년부터 탈북청소년들을 교육해온 대안교육기관으로, 최근 학교를 새로 지어 이전할 계획을 세웠다.


학교가 임대해 사용하고 있는 건물을 오는 2021년 2월까지 비워줘야 하기 때문이다.
교회 지원헌금은 학교강당 마련에 사용될 예정이다.


여명학교 이흥훈 교장은 "학교 교사를 4층으로 지을 예정인데 그중에 4층을 ‘홀리 씨드 홀’이라는 이름으로 해서 주일에는 교회로 사용하고 주중에는 학교 목적으로 사용해서.." 라고 말했다.
현재 여명학교는 학교 신축에 총 100억 원이 들 것으로 보고 후원금을 모금하고 있다.
학교 측은 교회의 십일조를 받게 된 만큼 더 큰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교회와 함께 통일선교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전도기사보기

369 미국 진출한 국내 블랙 가스펠 그룹 '코리안 소울' 2019.09.11
368 <신천지 포교동향·대처방안> "길거리 설문조사에 응하지 마세요" 2019.09.04
367 "청년이여, 주님을 만나고 주 안에 굳게 서라" 2019 성령한국 청년대회, 1만8000명의 뜨거운 기도와 찬양으로 가득 2019.09.04
366 퀴어행사 반대집회 KHTV생방송 중단되고 동영상 삭제된 까닭은... - "증오심 표현 금지 정책 위반"이유 들어... 어느 부분에 문제가 있는지는 안 밝혀 2019.09.04
365 기도는 주님과의 데이트 시간..." 응답에 초점 둬선 안돼"...'한 시간 기도' 유기성 선한목자교회 목사 2019.08.07
364 왜, 예수님은 내 소원을 들어주지 않으실까 - 영화 '나는 예수님이 싫다'- 2019.08.07
363 <목회는 영권이다> "교회는 권력기관 아니야... 희생·헌신 밑바닥에 깔려야" 2019.07.31
» 수서교회의 특별한 십일조 탈북 청소년 위해 10억 사용하기로 - 지난해 새 예배당 봉헌한 수서교회, 건축헌금 10분의 1 한국교회 위해 사용 탈북청소년 대안교육기관 '여명학교'에 10억원 지원하기로 결정 2019.07.17
361 주말이면...술·유흥 넘치는 강남에 24시간 기도의집 생겼다 - KHOP, 기도처소 서초구로 옮겨...예배 후 '찬양 버스킹' 등 전도도 2019.07.10
360 가난한 목회자에 양복 선물하는 '엘부림양복점' 부자 - "그 아버지에 그 아들" ... 가업 이은 박승필씨도 목회자에게 맞춤 양복으로 섬겨 2019.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