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데이크리스찬.JPG

“깔깔대고 웃을 수만 없네요.”

미국의 플로리다주 올랜도 퍼스트뱁티스트교회(First Baptist Church)가 ‘선데이 크리스천’에게 들려준 풍자 찬양이 많은 기독교인들의 관심과 공감을 받고 있습니다.

기존의 찬송을 개사해 여러 곡을 매들리로 부르는 것인데, 겉모습만 번지르르한 기독교인을 꼬집는 내용이 일품입니다.

“주일에만 노래하리라. 오직 주일에만 찬양하면 은혜 받은 이 느낌은 월요일이면 다 없어지지라.”
“조금 드리네. 조금 드리네. 사랑하는 구주 앞에 조금 드리네.”

“미용실 원장이 심혈을 기울인 걸작, 새로 한 내 머리를 경외하네. 내 손을 높이 들고서. 눈동자와 ‘깔맞춤’한 손톱을 자랑스럽게 보네.”

원곡 찬송의 가사를 살펴볼게요. 

“주의 사랑 노래하리라, 영원토록 노래하리라.” (‘주의 사랑 노래하리라’) 

“주께 드리네. 주께 드리네. 사랑하는 구주 앞에 모두 드리네. ” (‘내게 있는 모든 것을’)

“예수 나사렛, 우리 주님의 임재속에 저는 놀라움으로 서 있어요.저 같은 죄인을 위해, 깨끗하지 않은 절 위해 주님이 어떻게 그렇게 절 사랑하실 수 있는지” (영문 찬송 ‘I Stand Amazed in the Presence’ )

페이스북 커뮤니티 ‘기독교다모여’는 최근 이 영상을 올리며 “주일 아침 예배당에 앉아 아무 의미 없이 손을 들고, 할렐루야를 외치고 계시진 않으신가요. 여러분의 예배의 중심은 어디에 있습니까”라고 질문합니다. 

네티즌들의 자성 목소리가 쏟아졌습니다.

“개사된 찬양에 깔깔 웃는 소리로만 반응할게 아니라 내 삶은 어떻게 드려지고 있는지 나의 예배는 어떻게 드려지고 있는지 돌아봐야겠네요.”

“예배드리고 찬양 드릴 때 그냥 분위기에 취해서 ‘나만의 하나님’을 만들고 있는건 아닌지 모두가 생각해봐야할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가사가 정말 지금 교회 안에서 익숙하게 벌어지고 있는 모습을 날카롭게 담아냈군요. 

그리고 제가 주님께 드리는 예배를 돌아봅니다. 삶으로 예배하는 우리가 됩시다.”
<국민일보 미션>

미국교계기사보기

402 기독교인이 가장 사랑하는 말씀은 '요 3:16' - 바이블게이트웨이, 크리스천이 자주 찾는 성경 구절 100가지 발표 2015.12.30
401 기독교만 골라 총질 - 지난 1일 오리건주 대학서 총기난사 2015.10.07
400 동성커플 결혼허가증 거부한 미 법원서기 킴 데이비스 석방 - 판사 "다른 부서기들의 결혼허가증 발급은 방해하지 마라" 공화 대선주자 크루즈-허커비, 교도소 찾아 데이비스 면담 2015.09.09
399 미국 남부주 결혼허가증 미뤄 - 미연방대법원 동성결혼 합법화 판결 후 2015.07.01
398 美 사우스캐롤라이나 교구 성공회 주교, 찰스턴시 총기난사 메시지 발표 2015.06.24
397 '치유·회복·사랑' 총격 흑인교회의 메세지, 미국 울리다 - "기도만이 비극 이길 수 있어" 희생된 목사 좌석엔 검은 장막, 수천 장 추모편지로 교회 덮혀 2015.06.24
396 "동성결혼 합법화" 저지 기도운동 발족 - 미주 기독교 총연합회, 미국의 영적위기 위해 한인교회 동참 호소... 미연방 대법원, 오는 6월 중 동성결혼 허용여부 최종판결 할 예정 2015.05.06
395 "동성결혼 헌법상 권리 보장해야" 美 클린턴 전장관 기존입장 바꿔 2015.04.22
394 수정교회 설립 슐러 목사 타계 2015.04.08
393 성경적 신념 따라 동성애 고객 거부한 꽃집주인에 성금 10만달라 답지 - 동성 결혼식에 꽃 판매 거절 차별금지법으로 피소 당해 2015.04.08